Heart & Seoul (하트-앤-서울) 복음 선교회는 1995년 작은 성경공부 모임에서 출발하여, 2000년 3월 5일 첫 라디오 방송을 시작한 이래, 모든 활동과 사역이 후원자들의 기도와 지원, 그리고 자원봉사자들의 수고로 운영되고 있는 비영리 단체입니다.

Heart & Seoul 복음 선교회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영광만을 위하여 하나님의 성령이 주시는 능력으로 말미암아, 믿지 않는 이들에게 복음을 전파하고, 성도들의 영적 성장을 도우며, 영적 지도자 육성에 힘쓰고, 모든 민족이 그리스도 안에서 한 공동체를 이루도록 사역합니다.

본 선교회의 각 지체들은 자신들이 속한 교회를 섬기며 다양한 상황속에서 선교의 실질적인 일을 해나갑니다. 특별히 방송선교에 사명을 가진 개개인들이 자신에게 주어지 은사에 맞추어 전문성을 발휘하여 다른 지체와 팀을 이루어 복음전파에 목적을 두고 사역하는 선교단체로 성장해 가고 있습니다.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의가 서기관과 바리새인보다 더 낫지 못하면 결단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마태복음 5장 20절)

 

저는 내 죄로 인해 값비싼 댓가를 지불한 예수 그리스도의 구원에 대한 충분한 이해없이 예수 그리스도를 제 마음에 구주로 영접하였습니다. 그리고는 여전히 한 쪽은 세상에, 다른 한 쪽은 하나님의 나라에, 양다리를 걸친 채 천국은 그저 보험처럼 여기고 살았습니다. 천국보험 서류를 처음으로 자세히 보게 된 것은 암으로 인한 시한부 진단을 받았을 때 였습니다. 그 때 저는 비로소 ‘ 믿음’이라는 조건이 있을 때 천국 보험이 확증되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저는 제 마음의 창고를 정리해 보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 창고에서 먼지 쌓인 채 한 쪽 구석에 방치된 믿음을 찾았습니다.

 

그 순간 ‘믿음’으로 천국보험을 보장받을 자격이 얻어진 것에는 위로는 받았습니다. 하지만 저는 하나님의 은혜로 주어진 믿음을 가지고 성령의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성장해야 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로 비싸게 지불된 은혜의 선물인 믿음을 소유하려면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야 했습니다. 하나님께 향한 제 믿음 안에서 신뢰와 충성을 동반하는 행함이 있어야 함을 저는 그 때 깨달았습니다. 제 성품과 인격으로는 불가능한 일이지만, 그 믿음의 의가 행함으로 연결되어 서기관과 바리새인보다 더 나아야 했습니다.

 

또한 히브리서 11장 6절 a. ‘믿음이 없이는 기쁘시게 못하나니’ ... 말씀처럼 은혜로 주어진 ‘믿음’이 삶 속에서 실천되어 지며, 제 마음 속 깊은 곳에서부터 그리스도의 의로움이 행함으로 표출되어야 했습니다. 제가 소원하는 것은 제가 조금씩 변화되어 제 마음과 행동이 모두 주님을 닮은 제자가 되는 것입니다. 주님의 은혜 안에서 성장하며, 제게 허락된 축복 안에서 믿음을 실행하는 것입니다.

 

김수인

 

좋은 이웃, 듣고 싶은 이야기 - 김수인 사장편 바로가기